• 최종편집 2020-01-21(화)

올해 들어 기술창업 증가세 두드러져

중기부, 9월까지 지식기반 서비스업을 중심으로 전년 동기 대비 5.5% 증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가 25일 발표한 ‘창업기업 동향’에 따르면, 2019년 들어 9월까지 기술창업은 16만 6,326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5%(8,708개) 늘며 꾸준한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다.

 

기술창업 중에서는 사업지원서비스업과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이 지난해 1~9월 대비 19.1%, 15.8%의 두자릿수 증가율을 나타내며 기술창업을 주도했다. 정보통신업과 교육서비스업도 전년 동기 대비 6.9%, 6.8%의 증가율을 보이며 지식기반 서비스업의 창업을 이끌었다. 다만 제조업(7.6%↓)은 전기·전자(11.8%↓), 기계·금속(6.6%↓)을 중심으로 감소했고, 보건·사회복지서비스업(15.0%↓)의 감소도 이어졌다.

 

전체 창업기업은 부동산업 창업 안정화 추세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6.7%(68,417개) 감소한 94만 5,322개인 반면, 부동산업을 제외할 경우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했다.

 

한편, 2019년 9월 기술창업 수는 1만 5,379개로 전년 동월 대비 13.2%(1,792개)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9월 중 전체 창업기업 수는 9만 572개로 전년 동월 대비 13.2%(13,796개) 감소했다.

전체댓글 0

  • 153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올해 들어 기술창업 증가세 두드러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