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8(토)

“ [오슬로매뉴얼] 제4판 출간, 13년 만의 개정판이 우리의 기업에 주는 의미는 무엇일까?”(3)

세 번째… 지식기반 사회에서 4차 산업혁명의 시대로 혁신의 범위는 얼마나 변화했을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창원 사진.jpg
김창원 건국대학교 겸임교수

 

[오슬로매뉴얼]의 목적은 ‘측정 가능한 혁신’이다. 즉, 혁신의 개념과 혁신 활동을 어떻게 정의하는 가에 따라 혁신의 결과도 달라질 수 있다. ‘혁신’에 대한 개념은 ‘묵은 관습, 제도, 방식 등을 바꾸어 새롭게 한다’는 사전적 의미에서 볼 수 있듯이 그만큼 정의를 내리기 쉽지 않다. OECD의 앙겔 구리아(Angel Gurria) 사무총장 역시 ‘혁신을 측정하고 설명할 개념이 너무 모호한 것으로 가득하다’고 말하고 있다. 어쩌면 모호한 것이 당연할지도 모른다. 시대가 변하고 산업이 변하고 사람이 변화함에 따라 혁신을 보는 관점과 이를 구성하는 핵심요소들 역시 변화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오슬로매뉴얼]은 기술의 관점에서 혁신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지만 몇 차례의 개정작업을 통해서 시대의 흐름과 변화에 따라 혁신을 재정의하고 핵심요소의 변화를 담아내고 있다. 혁신을 바라보는 다른 시각의 예를 들자면,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라 불리는 피터 드러커(Peter Drucker) 교수는 ‘혁신’을 기술적 용어가 아닌 경제적 용어라고 정의하고 있다. 혁신은 기존의 자원이 경제적 부(富)를 창출하도록 새로운 능력을 부여하는 활동이며 혁신은 기술적이나 물리적 특성을 반드시 동반해야 하는 것이 아니며 자원의 가치를 끌어올리는 동시에 고객의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라는 주장이다.


이러한 맥락에서 제3판(2005년)과 제4판(2018년) 사이에 흐르는 변화의 특징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제3판 개정판이 나오게 된 배경은 ‘IT기술로 인한 정보화 및 지식기반 사회의 진입’ 이었고, 이에 따라 ‘연계(linkage)를 통한 지식의 확산 및 지식관리’가 중요한 핵심이었다. 혁신의 주된 대상은 제조업과 서비스업이었고, 혁신의 종류는 제품, 공정, 마케팅, 조직으로 마케팅과 같은 비기술 분야가 새롭게 혁신의 범주에 포함되었다. 이에 반해 제4판은 ‘4차 산업혁명의 도래’를 배경으로 하고 ‘지식의 흐름(Knowledge flow)’, 조직 간의 경계를 넘나드는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이 핵심이다. 지식의 흐름 측면에서 경제, 사회적 디지털화의 측정이 강조되고 있으며, 개방형 혁신은 글로벌 가치사슬 및 혁신네트워크와 관련한 내용과 비기술분야의 혁신 등을 포함시켰다.


특히, 제4판의 두드러진 변화와 특징 가운데 제3판에서 제시한 혁신의 종류인 기술혁신(제품·공정), 비기술혁신(마케팅, 조직)에 새롭게 ‘경영혁신, 비즈니스 프로세스 및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제시한 것이다. 이는 2000년 이후 급속도의 ICT기술 발달로 인한 디지털융합으로 인한 사회, 경제, 산업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변화를 주도하고 있고, 이제는 신기술 또는 신제품의 개발 없이도 사용자 편의 개선 서비스 혁신만으로도 새로운 비즈니스를 가능하게 만드는 세상이 되었기 때문이다. 기존의 기술과 제품개발 기반의 사고방식으로는 새로운 방식의 비즈니스 모델인 우버(Uber), 에어비앤비(Airbnb)와 같은 공유경제의 대표작들을 설명할 길이 없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제4판에서는 혁신 활동을 측정하는 방법으로 기업의 경영역량(Business capabilities) 측정이 제시되었는데, 이는 ▲기업이 관리하는 자원, ▲기업의 일반적인 경영역량, ▲근로자의 작업 숙련도와 기업의 인적 자원 관리 방법, ▲기술 도구와 데이터 자원의 도입·개발·디자인 능력을 꼽았다. 이와 함께, 경영혁신에 기회와 위협이 될 수 있고 경영자가 전략적 선택을 함에 있어 필요한 외적변수 측정을 제시하고, 그 대상으로 고객, 경쟁자, 공급자(노동시장, 법, 규제, 경쟁적 경제 조건, 기술을 비롯한 가치 지식의 공급 등)를 해당한다고 하였다. 그리고 새롭게 포함된 비즈니스 모델의 혁신에 대해서는 최근 공급사슬, 생산성, 시장의 변화 및 새로운 시장의 조성 등으로 인해 그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으며 기업의 경영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요한 요인으로 다루고 있다.

 

이처럼 시간의 흐름 가운데서 혁신이란 혁신 활동과 그 활동의 결과를 모두 포함하는 표현이라 할 수 있으며 시대적 상황, 시장, 산업, 고객의 큰 변화에 밀접하게 연동되어 살아있는 생물체처럼 적응하고 변화하는 존재처럼 느껴진다. 우리 기업들은 이미 4차 산업혁명의 시대라는 패러다임의 변화 가운데 들어와 있고 경쟁의 국면에서 생존과 성장을 고민해야 하는 상황이기 때문에 [오슬로매뉴얼] 제4판이 던져 주는 새로운 제시어인 ‘경영혁신, 비즈니스 프로세스 혁신, 비즈니스 모델 혁신’은 단순히 혁신의 정도를 측정하기 위한 지표가 아니라 기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핵심 키워드로서 우리에게 성큼 다가온 것이라는 사실을 직시할 필요가 있다. 

 

 

Next

네 번째… 新오슬로 매뉴얼의 적용 전략 – 경영혁신,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의미  

 

 

 

김창원 건국대학교 겸임교수 / 경영공학박사, 기술거래사, 기술가치평가사


정부출연연구소와 벤처기업에서 근무하였고, 한국파스퇴르연구소 기획팀장으로 재직하면서 사업기획, 기술사업화와 스핀오프 창업실무를 담당하였다. 현재는 중소기업 경제단체의 연구실장으로 재직중이며, 건국대에서 IT, BT산업융합론을, 홍익대에서 창업특강을 강의하고, 중소기업을 위해 경영분야 교육과 컨설팅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주 관심분야는 기술사업화, 경영(기술)혁신, IT-BT산업융합, 스타트업 및 스케일업 기업, 디지털 마케팅, 소셜벤처, 중소기업 육성 분야이다.

전체댓글 0

  • 902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 [오슬로매뉴얼] 제4판 출간, 13년 만의 개정판이 우리의 기업에 주는 의미는 무엇일까?”(3)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