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1-08(수)

2016 범부처 공공기술 이전 로드쇼 개최

공공기술을 활용하여 중소․중견기업의 신규 사업화 촉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6.11.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기사4.jpg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이하 미래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 이하 산업부),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 이하 국토부),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 이하 중기청), 특허청(청장 최동규), 포항시(시장 이강덕)는 11월 10일(목),'2016년 제2차 범부처 공공기술 이전 로드쇼'(이하 로드쇼)’를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번 로드쇼는 정부R&D투자를 통해 창출된 우수 공공기술을 공유‧확산시켜 다양한 중소·중견기업에게 새로운 사업화 아이템 발굴의 기회를 제공하고, 기술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공공기술을 토대로 상용화에 성공한 중소기업의 성공 노하우 공유, 46개 대학 및 25개 공공연구기관이 보유한 총 556건의 우수 공공기술 대상 기술이전 상담회, 투자유치 설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 

부처 간 협업을 통해 우수 공공기술의 효율적인 이전 및 사업화 촉진을 위해 ’13년 시작된 로드쇼는 이번이 7번째로, 지금까지 총 6차례의 행사를 통해 우수 공공기술 2,800건이 발굴되어 총 265개 기업과 연결되었으며, 이중 251건의 기술이전의향서가 체결(누적 추정 기술료 142.75억원)되었다.

이번 로드쇼는 기술이전 기업 성공사례 발표, 기술교류회, 기술이전 상담회, 투자상담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는데, 이번부터 국토부와 지방자치단체(포항시)가 동참하여 국토교통 산업과 지역의 전략산업을 육성하는 차원으로 로드쇼의 외연을 확장하게 되었다.

정부는 로드쇼가 단발성 행사로 그치지 않고 로드쇼를 기반으로 우수한 공공기술이 중소‧중견기업의 신제품‧서비스로 사업화되도록 연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로드쇼를 통해 정부R&D성과물인 우수 공공기술이 중소‧중견기업의 기술혁신을 가속화하여 개별기업의 경쟁력뿐 아니라,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도록 부처 간의 실질적인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 509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6 범부처 공공기술 이전 로드쇼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