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목)

한-에스토니아, AI 헬스케어 공동협력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123.jpg

출처 = 중기부 블로그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오영주, 이하 중기부)는 3일 오후 3시(현지시각)에 에스토니아 수도 탈린에서 에스토니아 사회부와 에스토니아의 유전체정보 등 의료데이터 활용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국장급 협의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에스토니아는 혁신적인 스타트업 생태계를 보유하고 있으며 ‘07년 세계 최초로 전자투표를 도입하는 등 ICT 인프라의 수준도 높다.

 

특히, 이러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대부분의 일상의료 데이터가 수집되고 블록체인을 활용하여 안전하게 보관된다.

 

또한, 바이오뱅크 프로젝트를 통해 20만명 이상의 유전체 정보도 수집했으며 이러한 표준화된 의료 데이터들이 에스토니아가 유럽의 헬스케어 혁신을 주도하는 기반이 되고 있다.

 

반면, 우리나라는 전 국민이 건강보험에 가입되어 검진 기록이 지속적으로 생성되는 등 매년 상당한 양의 공공의료 데이터를 축적하고는 있으나 의료데이터 이용 관련 제도 정비와 사회적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아 기업들의 활용에 한계가 있다.

 

중기부 김홍주 특구기획단장과 에스토니아 사회부 자니카 메릴로 e-health 전략국장은 이날 협의에서 강원 AI 헬스케어 글로벌 혁신특구 기업들이 에스토니아가 보유한 유전체 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절차와 방법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강원 특구 기업과 에스토니아 타르투 대학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R&D 사업에 양국 정부 차원의 관심과 지원을 합의했다.

 

아울러, 중기부는 이날 오전에는 에스토니아 기업청을 방문하여, 에스토니아 대학 등과 국제공동 R&D를 추진할 강원 글로벌혁신특구 기업에 대한 컨설팅·자금 등 연계지원 방안을 협의했다.

 

추가로 헬스테크 전문 액셀러레이터인 Health Founders와 에스토니아의 대학, 기업 등과 협업하고자 하는 한국 AI 헬스케어 스타트업의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Health Founders는 발트해 지역 최초의 헬스테크 전문 AC로 에스토니아의 건강정보 시스템과 연계한 헬스테크 분야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4일에는 강원 AI 헬스케어 글로벌 혁신특구 전담 기관인 강원 테크노파크 허장현 원장과 에스토니아의 지역혁신 기관인 타르투 사이언스 파크 안드루스 쿠르비치 이사장 간 AI 헬스케어 기업의 실증지원과 인력양성을 위한 MOU를 체결한다.

 

이어서 5일에는 한국과 에스토니아 양국의 AI 헬스케어 분야의 공동기술개발을 촉진하고 기술과 경험을 공유하기 위한 한-에스토니아 AI 헬스케어 라운드테이블이 개최된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한-에스토니아_AI헬스케어_공동협력_추진2.png (985.7K)
다운로드

BEST 뉴스

전체댓글 0

  • 446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에스토니아, AI 헬스케어 공동협력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