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30(일)

미디어아트로 만나는 ‘우주 속 자전하는 지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7.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무더위와 코로나에 지친 모두에게 전하는 힐링 메시지

8월 1일부터 7일까지 강릉올림픽광장에서 무료로 개최

 

제목 없음ha.png
2022바라보는지구:멀티유니버스 공식포스터 | 제공 = ㈜라이브아레나

 

강릉 올림픽파크는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빙상경기가 개최되었던 강원도의 위대한 올림픽 유산이다. 그 광장에서 무더위와 코로나에 지친 모두를 대상으로 힐링 메시지를 전하는 미디어아트 전시가 기획된다. 

 

[2022바라보는지구:멀티유니버스]는 강릉 올림픽 파크 광장을 활용한 야간 미디어아트 전시로 올림픽 정신 중 하나인 ‘환경’을 테마로 거대 지구본 형태의 조형물에 360도 구형 프로젝션 매핑 기술을 접목한다. 고도화 된 매핑 기술과 3D 입체 영상으로 이제껏 경험하지 못했던 몰입감 넘치는 콘텐츠를 통해 강릉 올림픽파크는 힐링 공간이자 강원 최고의 야간 관광 콘텐츠로 자리매김될 예정이다. 

 

바라보는 지구 미디어아트 전시는 강릉 기반의 콘텐츠 기업 라이브아레나가 기획했으며, 2021년 기술 테스트를 거쳐 강원도 콘텐츠산업 지역거점기관인 (재)강원문화재단 부설 강원영상위원회에서 진행하는 ‘2022년 강원도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완성된 콘텐츠로 선보이게 됐다. 

 

라이브아레나의 송동일 대표는 “지구는 우리 모두의 고향이다. 매일 밤 볼 수 있는 달과는 달리 단 한 번도 직접 본 적이 없는 미지의 행성이며, 이미지이다. 자전하는 지구의 모습과 다양한 지구의 아름다움을 상징하는 미디어아트 영상을 통해 지쳐 있는 시민과 관람객들이 잠시나마 지구 밖으로 여행을 떠나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 ” 라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8월 1일(월)부터 8월 7일(일)까지 7일 동안 진행되면, 전시 시간은 저녁 8시부터 10시까지이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360도 구형 프로젝션 매핑에 3D아나몰픽 콘텐츠를 국내 최초로 구형에 시현할 예정이며, 매 전시에서 1회 피아노 연주 등의 스페셜 이벤트가 추가될 예정이다. 본 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강원도, 강원문화재단, 강원영상위의 지원을 받아서 진행됩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726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미디어아트로 만나는 ‘우주 속 자전하는 지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